노또

그렇습니다. 아군은 과연 이번 전쟁에서 마루스 군을 물리치고 잃은 영토를 되찾을 수 있겠습니까?

둘은 다시 속옷 차림으로 침대로 들어갔다. 이불을 깊숙이
하지만 오랜 시간 동안 몸에 새긴 버릇이 어디 가나. 그녀 노또의 평판을 그런 식으로 공공연히 떨어뜨리기엔 그가 너무나도 신사였다.
앤소니는 혼잣말을 늘어놓았다.
별 대수롭지 않다는 투로 장 내관이 말했다. 라온 노또의 눈이 휘둥그레졌다. 너무 놀라 내쉬던 날숨을 그대로 딱, 턱 끝에 매단 채 라온이 급히 물었다.
그것은 내가 하고 싶은 말이외다. 나 역시도 어찌 이리 말도 안 되는 일이 벌어질 수 있는지 감히 저하께 여쭙고 싶사옵니다.
류웬!! 어째서!!!!
무심코 입구를 본 맥스가 깜짝 놀랐다.
어쨌거나 전체적인 전력은 헬프레인 제국이 월등하다.
하일론 아까 말했던 정보를 이들에게 설명 했는가.
말끝을 매듭짓기도 전에 영 노또의 입술이 라온 노또의 입술을 덮쳤다.
사실 대부분 노또의 아르카디아 왕국에서는 블러디 나이트 노또의 정체를 노또의심하고 있었다. 트루베니아 노또의 강국 헬프레인에서 보냈을 가능성도 생각해야 했기에 철저히 조사할 구밖에 없다.
편안해지며 몽롱한 머릿속에 시계 촛침소리처럼 같은 박자로 울렸다.
마이클이 낮은 목소리로 말했다
침 노또의寢衣아니었습니까?
싫습니다. 김 형 없이는 아무 데도 안 갈 겁니다. 못 갑니다.
하지만 레이디 댄버리가 금방 대꾸하셨다.
어쩌면 인도에서 걸린 거라 여기 감기랑은 다를지도 모르잖아요. 어쨌건 거 노또의 회복이 된 상태예요. 게다가 전 지금 마이클이 이 곳 런던에 정착할 수 있게 이것저것을 돕고 있다고요. 어머님도
그러나 켄싱턴에겐 조국 펜슬럿에 대한 미련이 더 이상 남아
앙칼진 명온 공주에 이어 영온 옹주 노또의 손글씨가 라온 노또의 손바닥 위에 떨어졌다.
착오 라고요?
정말, 로넬리아에게는 안된 이야기겠지만, 드래곤 로드쯤 되면 신 노또의 가까이 까지
그런 소리 듣기엔 저도 나이가 너무 들었죠.
바이칼 후작 노또의 최측근이며 동부군 노또의 두뇌하 불리는 베르스 남작을 북로셀린에서 모른다면,
초인인 자신이 오러와 오러 노또의 격돌에서 밀렸다. 다시 말해 상대 노또의 무위가 자신을 월등히 능가한다는 뜻이었다. 공작 노또의 입가로 핏줄기가 가늘게 흘러내렸다.
복도에 자신 노또의 말을 들어줄 사람이라고는 아무도 없는데도 베네딕트는 소리내어 말했다. 그다지 멀지 않은 곳에, 실제로 한 시간 남짓한 거리에 그 자신 노또의 소유인 자그마한 오두막이 있었다.
옙!
맨바닥에서 한 행위였기에 카엘이 예상한대로 류웬 노또의 등에는 바닥과 노또의 마찰로인해
부단장이 공격명령을 내리는 찰라 호위기사단장 노또의 입에서 경고성이 울렸다.
리셀 노또의 아쉬운 소리가 흘러 나왔다.
그런데 레온은 그런 로니우스 2세 노또의 불안을 일거에 불식시켜 준 것이다. 데리고 온 병력 노또의 통제권을 고스란히 넘겨주고 전임 지휘관 노또의 명령에 따르는 것.
하지만 변신을 푼 그는 원래 모습으로 돌아와 있었다.
아차!
융화 시키는 것을 잊지 않았기에 상급을 바라 볼 정도로 강해진 것이다.
태 노또의 흉터가 아로새겨져 있었고 자그마한 눈에서는 형형한 안광이


© 2004 Powered by WordPress. by 제주국제사진공모전. 서울특별시 동대문구 답십리동 12-49